상단여백
HOME 뉴스 무주군
무주군, 청소년 유해환경에서 보호한다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일탈행위 예방 취지
   
▲ 무주군청
무주군이 미래의 인재들인 청소년들을 유해환경에서 보호하기 위한 관심과 지원을 쏟고 있다.

무주군에 따르면 지난 15일 무주경찰서를 비롯해 무주교육지원청, 무주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과 함께 청소년들의 일탈행위를 예방하기 위한 청소년 유해업소 합동점검을 실시했다.

최근 신 · 변종 룸 카페의 확산, 노래방 및 PC방 주변 청소년 일탈행위로 청소년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짐에 따라 청소년 보호를 위한 실효성 있는 대응을 위해 무주읍 학교주변 및 번화가를 중점으로 점검을 펼쳤다.

청소년 출입 · 고용금지업소와 식당, 편의점 등 술·담배 판매 금지 스티커를 배부 및 부착하고 유사한 신·변종 청소년 유해업소 출입 예방을 위한 적극적인 점검과 단속도 아울러 병행했다.

군은 청소년 유해환경점검을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지난 2022년에는 개학기 및 청소년의 달, 방학 및 여름 휴가철, 수능전후 등 점검을 통해 업소를 대상으로 14회 452개소를 점검 및 계도활동을 펼쳤다.

또한 푸른꿈고등학교 학교감시단 운영을 구성하고 안성면 주변에서 청소년들과 함께 캠페인 및 청소년 보호 활동을 추진했다.

앞으로도 무주경찰서 무주교육지원청, 무주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청소년 보호를 위한 유해환경 수시 합동점검에 나설 예정이다.

사회복지과 여성청소년팀 김미경 팀장은 “청소년 유해환경 점검 · 단속을 통해 청소년들이 안전하고 건전한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앞으로도 무주 청소년들이 밝고 건강한 모습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동성 기자  termi777@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