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순창군
순창군-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 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순창군-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 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순창군은 12일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와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맺고 지역사회 발전 및 철도관광 활성화를 위해 두 손을 잡았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최영일 순창군수와 윤재훈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장을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으며 철도 연계 상품 개발 및 홍보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누고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군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 지원, 관광상품 개발 및 운영 지원, 철도 관광상품의 판매 및 홍보, 그리고 순창군 연계 철도 관광상품에 대한 인센티브 지원 등의 역할을 맡게 됐다.

아울러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는 순창군과의 연계를 통한 철도관광 상품 개발, 지역 축제 및 농특산물 홍보, 온·오프라인 홍보 강화, 그리고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의 기획 및 운영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윤재훈 전북본부장은“이번 업무협약은 단순히 지역 관광을 활성화하는 것을 넘어서 순창을 한국 철도 관광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치유의 도시 순창을 연계한 철도관광 상품 개발 및 홍보에 매진해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를 도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영일 순창군수는“달빛 철도 특별법의 통과로 맞이하게 된 새로운 시대의 문턱에서 한국철도공사와의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상생 발전의 동력을 만들어 나가겠다”며“앞으로도 경제·문화·관광 등 다양한 분야를 활성화해 지역이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문수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