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남원시
남원시, 벼 육묘용 상토지원으로 고품질 쌀 생산14억 5천만원 들여 벼 육묘용 상토 47만포 지원

남원시는 육묘에 적합한 상토를 공급해 자연환경 보호 및 병충해를 예방하고, 건묘 육성과 영농비용 절감으로 농가소득 향상을 돕기 위해 전 농가에 벼 육묘용 상토를 공급하기 시작했다.

 지원대상은 남원시에 주소를 두고 벼를 재배하는 농업인과 농업법인으로 재배면적 1000㎡이하 농가와 관외출입 경작자는 제외된다.

 시는 상토 공급업체를 선정하기 위해 지난 2월 14일에 단가입찰을 실시하여 상토의 유형 6종(경량, 준중량, 중량, 입상, 유기농, 매트)에 대해 공급가격을 결정하였으며, 주소지 읍면동사무소를 통해 신청접수 후 농가별 공급량을 확정하였다. 

 시는 공급량이 확정됨에 따라 시비 14억5,000만원을 투입하여 7천7백여 농가를 대상으로 47만포(20리터 기준)를 영농기 이전에 지대별로 3월 말까지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육묘에 적합한 상토 공급은 농촌인력의 고령화에 따른 일손부족 해소 및 농업경영비를 절감할 수 있고, 고품질쌀 생산을 위한 안정적인 영농기반 구축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적기영농 실현에 차질이 없도록 농가에 상토를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강대수 기자  sam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