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사이클 주니어 세계챔피언' 김채연, 전국체전 5관왕 달성

한국 사이클의 유망주 김채연(18·전남체고)이 전국체전 5관왕을 달성했다.

김채연은 11일 오후 강원 양양 일대에서 열린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사이클 여자 19세이하 부문 도로 개인독주 15㎞ 결승에서 22분20초7을 기록, 22분55초887의 천윤영(18·광주체고), 23분2초419의 박경령(17·영주고)을 여유있게 제치고 우승했다.

이로써 스프린트, 500m 독주, 4㎞ 단체추발, 단체 스프린트에 이어 이번 대회 5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채연은 12일 열리는 개인도로와 개인도로 단체 결승에도 출전해 7관왕을 노린다.

김채연은 지난 8월 이스라엘에서 열린 국제사이클연맹(UCI) 주니어 트랙 사이클 세계선수권에서 여자 500m 독주 금메달을 차지하며 주니어 레벨 세계 최강의 실력을 과시했다.

이번 전국체전에선 국내에 적수가 없음을 보여주며 많은 금메달을 쓸어담고 있다.

한편 여자 일반부의 신지은(21·대구광역시청)은 이날 도로 개인독주 25㎞ 결승에서 36분33초023으로 1위를 차지해 이번 대회 4번째 금메달을 차지했다.

신지은은 이번 대회에서 3㎞ 개인 추발, 4㎞ 단체 추발, 24㎞ 포인트레이스에서 금메달을 수확했다. /뉴스1

전북제일신문  webmaster@jbjnew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제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