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익산시
박경숙 전북농업기술원장, 익산 ‘십리향벼’ 현장 행정십리향 벼 재배단지 추진상황 점검과 현장 애로사항 청취
   
▲ 익산시청
박경숙 전북농업기술원장이 15일 도내 최고품질 생산단지인 십리향벼 재배 현장을 찾아 현장행정을 펼쳤다 이번 방문은 기록적인 장마와 태풍으로 인해 상처받은 농심을 위로하고 지역현안 사업인 십리향 벼 재배단지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점에 대해 청취함으로 농촌지도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 원장은 이날 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로부터 올해 추진상황을 보고받고 단지 대표 및 농협관계자와 만나 십리향벼 판로 및 금후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여산 ·금마면 지역을 둘러봤다.

십리향 벼 재배단지 사업은 전북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신품종 십리향벼를 확대 재배해 농가 소득 안정화를 위한 사업으로 익산 지역만의 특성화 및 차별화를 통해 도내 최고의 브랜드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박경숙 농업기술원장은 “앞으로도 시군농업기술센터 직원들과 소통하면서 각종 시범사업 현장에서 농가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문제점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며“내실있고 효율적인 농촌진흥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승옥 기자  seungok3458@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승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