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장수군
이번 한가위에는 ‘장수몰’에서 건강장수를 선물하세요
   
▲ 이번 한가위에는 ‘장수몰’에서 건강장수를 선물하세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는 추석 명절이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가족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것조차 어려워지면서 ‘비대면 차례’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했다.

하지만 풍성한 수확의 기쁨을 함께하는 인정은 변할 수 없다.

언택트 추석인만큼 따듯한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선물에 대한 고민이 여느 명절보다 더하다.

해발 500m이상 고지대 청정지역에서 맑은 물을 먹고 자란 장수 농특산물을 판매하는 ‘장수몰’에서 코로나19 시대에 건강한 선물을 챙겨보자. 전체 면적의 70%이상이 산림이 차지하고 해발 500m 이상 고지대에서 자란 장수군의 농축산물은 예로부터 뛰어나 품질로 전국적인 명성을 얻었다.

동국여지승람 장수 문물편을 보면 장수 생산물 중에는 과수가, 장수 토산물 편에는 ‘벌꿀’에 대한 기록이 있다.

과거에서부터 현재까지 천혜의 자연이 보존되고 현대의 기술력이 더해져 더욱 건강해진 장수의 농특산물은 이제는 ‘명품’으로 통한다.

코로나19로 건강이 더욱 중요해진 지금, 언택트 시대에도 청정 장수의 건강한 먹거리-농특산물을 집에서 직접 구매할 수 있는 장수군 인터넷 쇼핑몰 ‘장수몰’에서 농·축산물은 물론 가공식품, 특산품, 기획상품 등 다양한 장수군 농특산품을 판매하고 있다.

‘산지에서 직배송’, 장수고원에서 자라 더욱 맛있는 과일

명품 사과로 통하는 장수사과를 비롯해 베리의 왕으로 불리는 블랙커런트, 오미자의 원조 장수오미자 등 장수 과일이 산지에서 직배송된다.

장수몰에는 장수에서 농사를 짓는 농가들이 입점해 있으며 자신들이 키운 과일의 재배 전 과정을 알리고 직접 소개해 믿음과 신뢰까지 더한다.

추석 사과로 유명한 장수홍로 사과는 본격적인 출하철을 맞아 전국 도시민들의 인기를 한 몸에 받고 있다.

특히 올 사과는 충분한 일조량과 일교차로 과실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아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전년대비 수확량이 12%가량이 줄어 명품사과를 맛보기 위해서는 지금부터 서두르길 바란다.

태어난 곳이 특별한 장수한우

명품브랜드로 자리 잡은 장수 한우는 해발 500m이상의 청정 고원에서 자라 지방이 적고 육질이 부드러워 맛이 좋기로 유명하다.

최근에는 한 방송에서 비선호도 부위를 활용한 요리도 소개돼 구이용 말고도 사태와 같은 비선호 부위도 인기를 끌고 있다.

다른 한우와 장수한우의 다른 점은 엄격한 혈통관리에 있다.

장수한우는 장수한우지방공사에서 통합 관리하고 사육단계와 출하시기에 따라 혼합사료의 성분을 차별화해 사육하고 있다.

장수몰에서는 명절을 맞아 부위별, 가격별 특별 기획 판매를 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사골세트, 우족세트. 꼬리반골세트 등 특수 부위도 판매한다.

동국여지승람에도 기록된 장수의 햇토종꿀과 유정란 등도 만나볼 수 있다.

숨겨진 장수의 건강 비결, 가공식품 및 특산품

장수사과와 장수한우 이외에도 장수에서는 풍부한 일조량과 큰 일교차로 신선하고 품질 좋은 농산물이 많이 생산되고 있다.

장수 양파와 차수수, 건조표고버섯, 나물5종세트, 절임배추 등이다.

가공식품도 전국적으로 많이 알려져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전통 고추장과 된장, 분말청국장, 간장, 오미자 효소원액, 사과즙, 토마토즙, 생칡즙, 사과정과, 각종 강청, 쌀조청 산양요구르트, 산양유, 백만돌이 꽃뱅이환, 굼벵이 오굼, 아로니아 분말·액기스, 블랙커런트청, 엿, 프로폴리스, 김치, 한과 등.특히 곱돌은 전국에서 손꼽히는 장수의 특산품 중 하나로 곱돌로 만든 찻잔과 항아리, 화로 절구, 뚝배기, 찜질기, 불판 등이 판매되고 있다.

천연소재의 옹기찰흙과 잿물유악만 고집해 옹기 본연의 기능을 최우선으로 고집해 만든 장수 옹기제품, 편백나무로 만든 목공예품 등도 선물로 제격이다.

소비자와 판매자 모두가 행복한 쇼핑몰 ‘장수몰’

장수몰은 장수군 농민들이 생산한 농특산물 판매를 위해 구축한 공동 판매시스템으로 생산자인 농민과 소비자 모두가 만족하고 함께 웃을 수 있는 온라인 직거래 장터다.

장수의 우수한 농·특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직거래장으로서 소비자들은 언제 어디서든 믿고 먹을 수 있는 장수의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다.

농민들은 소득이 향상되고 소비자들은 건강을 챙길 수 있어 소비자와 판매자 모두가 행복해지는 장수몰이다.

이순기 기자  lsk7462@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순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