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주시
덕진보건소, 내년부터 건축물 신축 본격화덕진권역 주민에게 보건의료서비스 제공하기 위한 덕진보건소 신축공사 약 12% 공정률 기록하며 ‘순항’
   
▲ 덕진권역 주민에게 보건의료서비스 제공하기 위한 덕진보건소 신축공사

전주시 덕진권역 주민들에게 맞춤형 공공의료서비스를 제공할 덕진보건소 신축공사가 내년부터 본격화된다.

전주시보건소은 우아1동 명주골네거리 인근에서 추진중인 덕진보건소 건립공사가 현재 약 12% 공정률을 기록하며 순항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덕진보건소 건립공사는 오는 2021년까지 총 149억원을 투입해 우아동 명주골 네거리 인근 공영주자창 부지에 지하1층~지상 4층, 연면적 6,961㎡ 규모로 덕진구 주민들의 건강을 책임질 보건소건물을 짓는 사업이다.

시는 올 연말까지 흙막이 공사 등 기초공사를 마무리하고 내년부터 철근 콘크리트 공사 등 본격적인 건축공정에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축되는 덕진보건소에는 진료실과 검사실, 예방접종실, 정신건강복지센터, 치매센터,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건강증진센터 등을 갖춰 주민들이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된다.

특히 시는 신축보건소에 주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열린 치유공간인 테라피 가든 등도 조성할 예정이다.

나아가 시는 덕진보건소 건물을 열 전달을 최소화해 폭염과 열섬 저감에 효과적이고 미세먼지 저감에도 도움이 되도록 벽면 및 옥상 녹화를 실시하는 등 친환경적으로 건립키로 했다. 덕진보건소 화장실과 조경수의 경우에는 빗물을 재이용하는 등 에너지를 절감하는 건축물로 지을 방침이다.

시는 덕진보건소가 신축되면, 어르신과 영유아 등 덕진구 주민들이 멀리 전주시보건소를 방문하지 않고 거주지와 가까운 곳에서 편리하게 공공의료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경숙 전주시보건소장은 “신축공사가 안전사고 없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일 것”이라며 “공공보건의료기관의 완산구 편중을 완화하고 보건의료 수요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는 덕진보건소 건립에 만전을 기해 전주시민의 건강증진에 더욱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전북제일신문  webmaster@jbjnew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제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