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북도
전북특별자치도,‘지원민방위 경진대회’성황리 개최민방위대원의 현장 대응능력 향상 및 상호 화합의 장 마련
   
▲ 전북특별자치도,‘지원민방위 경진대회’성황리 개최

전북특별자치도는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부안군 모항해나루가족호텔에서 도내 지원민방위대원 16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지원민방위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는 심폐소생술, 응급처치 분야 등 일상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에 대한 대처 능력을 기를 수 있는 종목으로 진행됐으며 시군별 지원민방위대원을 남성팀, 여성팀으로 나눠 진행됐다.

공정한 심사를 위해 부안소방서에서 심판을 맡았으며 대회 결과 남성팀에 순창군, 여성팀에서는 남원시가 최우수의 영예를 거머줬다.

윤동욱 도민안전실장은 “내 고장 지킴이로서 항상 전북과 민방위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오늘 대회를 통해서 민방위대원의 현장 대응 능력 향상과등을 통해 재난현장의 최일선에서 더욱 활발한 활동이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호상 기자  hosang4955@naver.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