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남원시
남원 ‘쓰레기 없는 시민장터’ 개최

남원시와 남원시 공동체지원센터가 오는 22일 예가람길에서 ‘쓰레기 없는 시민 장터’를 개최한다.

20일 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공동체 간 교류와 나눔의 장을 마련하고 예가람길 활성화를 위해 기획됐으며 먹거리, 체험, 판매, 나눔 등의 다양한 부스를 운영한다.

특히 이번 장터는 제로 웨이스트를 지향해 친환경적인 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장에서는 친환경 제로 웨이스트 물품, 도자기, 옻칠 수공예품 등 약 30여개의 판매 부스가 마련돼 방문객들에게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알릴 계획이다.

부대행사로는 산내 놀이단의 길놀이, ‘더 솔’의 밴드 공연, ‘칸타리나’ 팀의 오카리나 연주, ‘북 치고 살래’의 모둠북 공연과 환경 퀴즈 프로그램, 보물찾기 등의 이벤트가 준비돼 있어 방문객들에게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이번 쓰레기 없는 시민 장터를 통해 일회용품과 쓰레기가 없는 축제를 지향하고 예가람길의 활성화를 도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는 올 하반기에도 ‘쓰레기 없는 시민 장터’를 개최해 친환경 문화 조성에 앞장설 방침이다. 

김태현 기자  luke9494@naver.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