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김제시
김제시의회, 날카로운 시정질문정성주 시장 “여러 시정질문, 시정에 적극 반영해 최선 다해 추진할 터”

김제시의회가 19일 정성주 시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이 출석한 가운데 제279회 제1차 정레회 제2차 본회의에서 시정질문을 통해 각종 현안에 대한 대안 마련을 촉구했다.(사진)
김주택 의원(다선거구)은 ‘중대재해처벌법’ 확대 시행에 따른 시가 안전보건관리체계구축 및 세부 계획 메뉴얼이 마련됐는지와 공모사업 관리와 관련에 대해 물었다.
답변에 나선 정 시장은 “매년 4월 ‘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에 근거해 중대재해 예방 안전 계획을 수립해 운영중이고 유관기관과 협력해 합동점검·합동캠페인·관리자 및 담당자 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다”며 “민간 사업장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산업안전 대진단 등 정부 지원 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와 설명회·컨설팅을 지원하는 등 중소 사업장의 안전 보건 관리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공모사업 의회보고 및 관리체계 등에 대해 지난해 9월 27일 김제시 공모사업 관리 조례가 시행돼 공모사업 대응 종합계획을 수립하는 등 공모사업의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 공모사업의 사전타당성에 대해 더 세밀하게 분석하고 총사업비 10억원 이상은 의회에 보고하는 등 공모사업의 효율적인 관리체계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질문에 나선 이정자 의원(다선거구)은 공공건축물의 효율적 관리 방안 마련과 보건기능 통폐합에 대한 시정 질의를 이어갔다.
이에 정성주 시장은 “새롭게 신설된 청소자원과, 공영개발과, 해양항만과 등 3개 부서는 시청사 내 공간 부족으로 부득이 농업기술센터에 배치했으나, 부서 간 업무 효율성과 시민 편의를 고려해 여러 가지 방안 등을 적극적으로 검토 하겠다”며 “빈 건물을 공공건축물로 활용하는 운영 방안에 대해서는 “계획 수립단계에서부터 구도심의 빈 건물을 활용하는 방안을 우선 검토해 구도심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모색해나가겠다”고 답했다
통합 보건타운 구축과 관련해서는 “보건행정 기능의 통합 및 시민 이용 편익 증진 측면에서 통합 보건타운 구축의 필요성을 적극 공감하며 지속적으로 의원들과 함께 지혜를 모으고 지역 상권과 보건 의료체계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결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운엽 의원(마선거구)의 북김제 변전소 추진 관리에 대해 정 시장은 “향후 관내 추가 전력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북김제 변전소 설치가 불가피하게 필요하다”며 “그간 한전 측과 주민 간 공공갈등 해결을 위해 노력해 온 과정과 향후 중재자로서 김제시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 하겠다”고 강조했다.
정성주 시장은 “민선 8기 2년 시민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쉴 틈 없이 달려왔고 앞으로 새로운 희망의 불씨를 살려내기 위해 김제시민과 함께 가슴 벅찬 도전을 이어가겠다”며 “명견만리의 혜안으로 함께 해 줄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며 특히 질문한 내용은 시정에 적극 반영해 최선을 다해 추진 하겠다”고 약속했다.

안재용 기자  anjy0902@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