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남원시
남원시, 재가암환자와 가족의 마음건강까지 돌본다.재가암환자와 가족을 위한 ‘마음헤아림’ 프로그램 운영
   
▲ 남원시청사전경(사진=남원시)
남원시보건소는 재가암환자와 가족을 대상으로 마음건강을 위한 ‘마음헤아림’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마음헤아림’ 프로그램은 남원시에 거주하는 시민 중 현재 치료 중이거나 완치판정을 받은 재가암 환자와 가족 60여명을 대상으로 1회기는 6월 19일부터 6월 28일까지, 2회기는 9월 4일부터 9월 13일까지 총 8회로 진행된다.

내용으로는 △건강관리를 위한 기초검사, 암환자관리 교육 및 영양교육 △신체활동을 위한 건강체조 및 근력강화운동 △우울 및 스트레스 관리를 위한 웃음치료, 원예요법, 색채심리치료, 공예요법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프로그램 질 향상을 위해 전북권역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 전북지역암센터, 남원의료원 등 지역사회 협업으로 다양한 프로그램과 전문적 이론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남원시보건소에서는 가정방문을 통해 건강측정 및 상담, 통증완화 및 환자와 가족의 스트레스 관리를 지속적으로 하고 있으며 영양사와 연계해 집중 영양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영양제, 영양식이, 간호용품을 지원함으로써 질환관리에 따른 경제적 부담감을 덜어주고 있다.

남원시보건소 관계자는 “재가암 환자와 가족이 직면하는 신체적·정신적인 어려움을 스스로 극복하고 자가관리능력 향상을 통해 건강한 삶의질을 유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전북제일신문  webmaster@jbjnew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제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