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남원시
남원 송동면 드론축구장 본격 운영드론레저스포츠 확산

남원시는 4차산업시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 중인 드론레저스포츠 확산을 위해 송동면에 전용 드론 축구장을 본격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송동 드론 축구장은 지난 2021년까지 송동 세전 게이트볼장으로 활용한 공공시설물을 드론 축구 연습 및 경기 공간으로 재탄생한 곳으로, 혁신적 스포츠 문화 확산과 시민들의 새로운 취미활동을 촉진하는 장소로 활용할 계획이다.

드론축구는 현대적이고 미래 혁신적인 스포츠로 각각 선수 5명으로 구성된 2개 팀이 드론 5기를 조종해 탄소 소재로 만든 보호 장구에 둘러싸인 드론을 공으로 삼아 지상에서 3m 정도에 설치된 원형 골대(지름 80cm)에 넣는 신개념 스포츠다.

송동 드론 축구장은 남원 시민 누구나 무료로 사용이 가능하며 이용 전 최소 7일 전까지 기업 지원과로 신청 접수하면 된다. 다만 드론 축구장이 마을 내 위치하고 있어 야간 경기 등 소음에 따른 주민 불편 사항이 없도록 사용에 주의가 요구된다.

시 관계자는 “대표적인 드론 스포츠인 드론 축구의 이용 활성화를 위한 송동 드론 축구장은 이용객들에게 현대적이고 흥미로운 색다른 스포츠 경험을 제공하는 장소로 활용될 것”이라며 “보다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 확대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원 항공천문대에 설치된 천문대 드론 축구장은 천문대 관람객 및 관내 학생 대상 교육 프로그램으로 자체 계획에 따라 운영하게 된다. 

김태현 기자  luke9494@naver.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