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익산시
익산상의 김원요 회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동참“뜻깊은 캠페인 동참 기뻐… ESG 경영활동강화·친환경 위해 플라스틱 사용 멀리 하겠다” 강조

익산상공회의소 김원요 회장이 18일 플라스틱 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Bye Bye Plastic Challenge)’에 동참했다.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는 ‘안녕(Bye)’이라는 단어와 플라스틱이 만나 플라스틱 오염 저감을 위해 일상생활 속에서 불필요하게 소비되고 있는 플라스틱을 줄이는 캠페인을 말하며 온라인·배달앱·휴가지에서 누구나 실천할 수 있다.

김 회장은 원광대학교 박성태 총장의 지목을 받아 익산상공회의소 직원들과 함께 참여했으며 이번 바이바이 플라스틱 캠페인을 통해 기업인 모두가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환경보호를 위해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김원요 회장은 “미래를 위한 뜻깊은 캠페인에 동참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ESG 경영활동강화와 친환경을 위해 플라스틱 사용을 멀리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회장은 다음 주자로 익산경찰서 고영완 서장과 익산교육지원청 정성환 교육장을 지목했다.

박승옥 기자  seungok3458@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승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