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진안군
‘제13회 진안홍삼배 전국 배드민턴대회’ 성료
   
▲ ‘제13회 진안홍삼배 전국 배드민턴대회’ 성료
진안군체육회가 주최하고 진안군 배드민턴협회가 주관한 제13회 진안홍삼배 전국 배드민턴대회가 지난 15일~16일까지 2일간 진안군 문예체육회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3개 부에 동호인 최강자부인 준자강을 비롯해 연령에 따라 20·30, 40, 45, 50대팀과 실력에 따라 A~D급으로 나누어 치러졌으며 전국 배드민턴 동호인 800여명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뽐내며 자웅을 겨뤘다.

대회 결과 준자강 부문 우승은 경기도 런투AOB에게 돌아갔다.

남자 복식 연령별 A급 우승은 20·30대 전주 볼수, 40대 익산 모락, 45대 대전 서구, 50대 전주 동암이 차지했다.

여자 복식 연령별 A급 우승은 20·30대 경기도 런투AOB, 40대 전주 화요걸스, 50대 전주 팀스에게 돌아갔다.

그리고 혼성복식 45대 A급 우승은 통영시 샌크라가 차지했다.

개최지인 진안군 참가 선수들 중에서도 성준영·강호길 팀이 준우승, 방채주·김미현 팀이 준우승, 송민우·김도훈 팀이 3위를 차지하며 선전했다.

특히 대회 기간동안 전국 각지에서 선수, 임원, 관람객 등 약 800여명이 진안을 찾아 진안의 맛과 멋을 즐기는 등 대회와 연계한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됐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올해로 13회째를 맞이한 진안홍삼배 전국 배드민턴대회가 긴 시간 동안 배드민턴 저변확대 건강증진에도 크게 기여하는 명실상부 전국대회로 우뚝 섰다.

이번 대회를 통해 배드민턴 동호인 간 교류와 우호증진에 도움이 되고 배드민턴 종목이 건전한 여가문화로 정착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철의 기자  c73013@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철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