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진안군
2024년 진안홍삼배 전북특별자치도 동호인 테니스대회 성료
   
▲ 2024년 진안홍삼배 전북특별자치도 동호인 테니스대회 성료
2024년 진안홍삼배 전북특별자치도 동호인 테니스대회가 지난 6월 2일과 15~16일까지 진안 다목적 테니스장 등 5개 경기장에서 열렸다.

진안군체육회가 주최하고 진안군 테니스협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선수 및 임원 등 관계자를 포함해 600여명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맘껏 발휘하며 사흘간 자웅을 겨루었다.

특히 올해에는 이전과 다르게 여자부가 새로 편성돼 여성 테니스인들의 큰 관심과 참가가 이어졌다.

대회는 여자 2점과 남자 5점, 12점 페어부 총 3개 부로 치러졌으며 여자 2점부는 장주희·성미선, 남자 5점부는 황진현·이승철, 남자 12점부는 김필수·임진섭이 우승을 차지했다.

그리고 개최지인 진안군 진안클럽에서 출전한 선수들 중에서도 이광철, 설창국·김주호가 공동 3위에 입상하며 선전했다.

예선전은 각 경기장에서 분산 개최로 진행됐으며 본선부터는 진안군 다목적 테니스장에서 치러졌다.

참가 선수들은 시합 전후로 마이산 등 관광명소들을 둘러보고 관내 식당 등을 이용해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었으며 특히 진안군의 자연환경과 음식에 대한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요즘 남녀노소에게 인기 있는 테니스 종목이 이번 대회를 계기로 좀 더 활성화되길 바라며 진안군에 방문하신 선수들께서 서로 친목과 우애를 다지고 소중한 추억을 안고 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철의 기자  c73013@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철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