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주시
발작성 기침 ‘백일해’, 적기에 예방접종 하세요전주시보건소, 백일해 환자 증가에 따라 어린이와 임신부 대상 무료 예방접종 독려
   
▲ 전주시청사전경(사진=전주시)
전주시보건소가 올해 백일해 환자가 가파른 증가세를 보임에 따라 어린이 국가예방접종과 임신부 백일해 무료 예방접종을 독려했다.

17일 보건소에 따르면 백일해는 소아 감염질환 중 전염성이 가장 강한 질환의 하나로 발작성 기침을 특징으로 하는 호흡기 감염질환이다.

주로 백일해 독소 등과 같은 다양한 활성물질을 생성해 기도 내 염증을 유발한다.

특히 최근 국내에서 경남과 부산을 중심으로 제2급 감염병인 백일해가 급격하게 확산하는 등 올해 백일해 환자수는 최근 10년간 동기간 대비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전 세계적으로도 아동·청소년 위주의 백일해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보건소는 백일해 발병과 유행 차단을 위해 기본접종 3회와 추가접종 3회로 이뤄진 어린이의 국가예방접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임신부의 경우 모체 항체가 최대인 임신 27~36주에 영아 감염 예방을 위한 백일해 예방접종을 실시할 것을 권장한다.

김신선 전주시보건소장은 “최근 백일해 발병이 증가하는 만큼 어린이 국가 예방접종과 임신부 백일해 무료 예방접종을 실시해 감염을 예방하고 백일해를 포함한 호흡기 감염병 등의 예방을 위해 일상생활에서 손 씻기, 기침 예절을 실천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조세형 기자  chosh647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세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