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김제시
김제시 경제진흥과, 봄철 농촌일손돕기 ‘구슬땀’지역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요
   
▲ 김제시청사전경(사진=김제시)
김제시는 경제복지국 최보선 국장과 이영복 경제진흥과장 등 직원 12여명이 16일 교월동의 한 멜론 재배 농가를 방문해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농촌 일손돕기는 본격적인 영농시기에 자체 노동력 확보가 어려운 농가를 찾아 일손을 지원해 적기 영농 실현과 농촌 활력을 도모하고자 추진됐다.

이날 직원들은 본격적인 멜론 파종에 앞서 비닐하우스 내 잡풀, 잡목 등을 제거하고 정리하는 작업을 지원했다.

농가 관계자는 “작년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 피해로 일손이 많이 필요한 상황이었는데, 궂은 일을 마다하지 않고 도와주신 경제진흥과 직원들 덕분에 큰 도움을 받아 너무 고맙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최보선 경제복지국장은 “비록 짧은 시간이지만 일손이 부족한 농가의 적기영농에 차질이 없길 바라는 마음으로 참여했다”며 “농촌의 어려움을 덜어줄 수 있다면 언제든 손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안재용 기자  anjy0902@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