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군산시
군산시, 체계적인 지하수 관리를 위한 보조관측망 확대 설치2030년까지 설치 목표 기존 23개소에서 30개소로 증가, 지하수 관리에 총력
   
▲ 군산시, 체계적인 지하수 관리를 위한 보조관측망 확대 설치
군산시가 지역 내 지하수의 체계적인 관리와 보전을 위해 지하수 보조관측망을 확대 설치한다.

지하수 보조관측망은 지하수 수위 변화, 지반 침하, 수원 고갈, 수질 오염 등 지하수 전반에 걸친 장애를 사전에 감시하는 장치로 공적 자원인 지하수의 효율적인 유지관리를 위한 자료가 된다.

또한 보조관측망은 수위 변동상황을 실시간 자동 관측해 무선통신망을 통해 측정한 자료를 암호화해 국가지하수정보센터로 전송해 측정자료의 보안성과 정확성이 높다는 장점도 있다.

이에 군산시는 지하수 보조관측망 확대 설치가 수자원 고갈방지를 위한 수위 관측과 지하수 자원의 항구적인 관리 및 보전 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 옥구, 성산, 회현지역을 대상으로 3개소의 지하수 보조관측망이 설치 완료됐으며 24년 설치한 시설을 포함해 현재 관내에는 총 18개소의 지하수 보조관측망이 운영되고 있다.

군산시는 2030년까지 기존 23개소였던 설치 목표를 30개소로 확대해 더 체계적이고 꼼꼼한 지하수 관리에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한유자 수도사업소장은 “지하수는 미래세대에게 물려줘야 할 소중한 공적 자원으로 지하수 오염 여부 상시 감시는 물론 지하수 고갈 등으로 방치된 공들을 원상복구 지원함으로써 안전하고 깨끗한 지하수 보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찬우 기자  a82816060@gmail.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