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임실군
임실군,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실시검진 비용 100% 지원, 자부담 비용도 전액 지원
   
▲ 임실군,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실시
임실군이 농작업 질환 관련 예방과 건강복지 증진을 위해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을 실시한다.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사업은 농작업 관련 각종 질환에 취약한 여성농업인의 건강검진비용을 지원해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자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임실군은 올해 초 공모를 통해 50개 지자체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지원 대상은 임실군에 거주하는 짝수년도에 출생한 51세~70세 이하의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여성농업인으로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특히 검진 비용 22만원 중 100%가 지원되며 임실군은 여성농업인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자부담 비용을 전액 지원한다.

검진과목은 여성농업인에게 취약한 근골격계, 심혈관계, 골절·손상위험도, 폐활량, 농약 중독 등 기존 검진과는 달리 여성농업인에게 특화되어 있다.

농작업 질병의 조기 진단과 함께 사후관리 및 예방 교육, 전문의 상담도 함께 진행한다.

검진희망자는 임실군 읍·면사무소에 방문 신청해 검진대상자로 선정되면 검진 예약이 가능하다.

임실군은 올해 300명을 지원할 예정이며 158명이 신청하고 대상자로 선정이 됐다.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은 지난달 23일부터 임실군 검진의료기관인 전주시 대자인병원에서 실시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여성농업인은 농작업과 가사를 병행하면서 유병률이 높은 편으로 이번 특수건강검진사업을 통해 질병을 사전에 예방하고 조기 발견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경수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