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창군
고창군, 2024 신규 공중보건의사 배치 및 순회진료 강화
   
▲ 고창군청사전경(사진=고창군)
고창군이 농어촌 보건기관 등에서 공중보건 업무에 종사할 ‘2024년 신규 공중보건의사’ 배치를 완료하고 36개월의 복무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임용된 공중보건의사는 한의과 3명으로 공중보건의사의 편입자원이 감소함에 따라 복무 만료된 인원보다 의과 2명이 줄었다.

이는 전국적으로 공통된 사항으로 공중보건의사 지원자가 해마다 줄고 있는데 일반 현역병과 대비해 복무기간이 3년으로 긴 점 등이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고창군은 공중보건의사를 의료기관과 약국이 없는 의약분업 예외 지역에 우선 배치하고 권역별로 보건지소 순회진료를 시행해 군민들에게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의료공백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이번에 배치된 공중보건의사는 보건소와 보건지소에서 환자 진료, 예방접종, 건강상담과 마을 주치 의사제 등 지역주민의 건강을 가장 가까이에서 보살피는 등 보건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복무기간 동안 의료취약지역에서 공중보건의사로서 맡은바소임을 다해 지역주민을 가족처럼 보살피는 마음으로 근무해 주길 바란다”며 “공중보건의사 감소에 따라 지소별 순환근무 시행으로 진료 공백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성일 기자  hrp5600@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