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2024 진안역도 스포츠클럽 회장배 동호인 역도대회 성료
   
▲ 2024 진안역도 스포츠클럽 회장배 동호인 역도대회 성료

지난 4월 6일과 7일 양일간 진안고원 역도훈련장에서 열린 ‘2024 진안역도 스포츠클럽 회장배 동호인 역도대회’가 전국 각지의 대회 출전선수 및 관계자 등 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역도의 인기와 열기를 끌어올리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전북특별자치도역도연맹과 진안역도 스포츠클럽, 진안군역도연맹이 공동 주최·주관한 이번 대회는 엘리트 출신 선수를 제외한 전국 역도 동호인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경기방식은 3인 1팀의 단체전으로 진행됐다.

대회 기간동안 전춘성 진안군수를 비롯해 전북특별자치도 서거석 교육감, 전용태 도의원 등 내빈들이 대회장을 찾아 대회출전 및 관람을 위해 진안을 방문해 준 관계자들에게 환영의 인사를 건냈다.

경량급과 중량급으로 나눠 진행된 경기 결과, 남자부 울산 크로스핏 헐크와 전주 팀 한옥, 여자부 대전 역도동호회와 전주 펜텀 트레이닝이 우승을 차지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이번 대회를 위해 힘써주신 전북특별자치도역도연맹과 진안역도 스포츠클럽을 이끄시는 김태건 회장님을 비롯한 관계자분들께 감사하다”며 “진안은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의 역도 금메달리스트인 전병관 선수의 고향이자 매년 전국 중·고등학교 역도부 등이 찾아오는 전지훈련의 메카인만큼 앞으로도 역도의 고장으로 기억될 수 있도록 각종 대회 유치 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안역도 스포츠클럽은 2022년부터 대한체육회와 진안군의 지원으로 진안군에서 공공스포츠클럽을 운영하고 있으며 학생 선수반과 성인 생활체육반을 구성해 역도 및 생활체육 활성화와 군민들의 체력증진은 물론 특히 역도의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철의 기자  c73013@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철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