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지능형 건설 기반 구축’협약 체결지능형 국토기반 분야 사업 발굴 및 추진
   
▲ 울산광역시청사전경(사진=울산광역시)
울산시는 11월 23일 오전 11시 시청 본관 7층 시장실에서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지능형 건설 기반 구축 등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울산시와 한국건설기술연구원 간 상생 협력으로 지능형 국토기반 기술을 도입하고 사업화해 지역 현안을 해결하고 혁신성장을 촉진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상호 기술과 인력 활용 지능형 건설 기반 분야 사업 발굴 및 추진 지역협력사업 추진으로 건설기술 고도화 실현 지역 건설 관련 중소·중견기업의 경쟁력 강화 등에 공동 협력하게 된다.

울산시는 이번 협약 체결로 국내 유일한 건설기술 분야 국가연구기관인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의 우수한 기술과 연구기반을 활용해 지역협력 사업을 매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지역 맞춤형 지능형 건설기술 현장 적용·실증을 통한 정주 환경 개선과 지역 중소·중견 건설 관련 기업의 애로사항 기술지원을 통해 기술 고도화 및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김두겸 울산시장은 “울산 지역 건설기술 분야 발전을 위해서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의 우수한 기술과 연구기반이 반드시 필요한 만큼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전북제일신문  webmaster@jbjnew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제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