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12월 말까지 ‘찾아가는 어르신 구강건강교실’ 운영어르신 위해 경로당·복지관 찾아가 교육…보건소 치과의사, 치위생사 방문
   
▲ 12월 말까지 ‘찾아가는 어르신 구강건강교실’ 운영
송파구가 오는 연말까지 ‘찾아가는 어르신 구강건강교실’을 운영한다.

구는 급속한 고령화로 기대수명은 길어졌지만 노화와 잇몸병으로 치아를 잃고 보철물이나 틀니 등을 하는 어르신이 증가하고 있다는 점을 주목했다.

이에 구는 매년 연말을 앞두고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직접 찾아가 치아 관리를 돕는 ‘구강건강교실’을 무료로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7개 경로당에서 123명의 어르신이 치과 검진과 교육을 받았다.

올해는 11월 27일부터 12월 29일까지 사업이 진행된다.

보건소 치과의사와 치위생사가 경로당, 노인복지관 등으로 방문해 개인별 맞춤 칫솔질 교육 보철물 관리법 구강체조 등을 안내한다.

더불어, 구강검진을 통해 충치나 치주질환을 조기에 발견하고 상담 등 적절한 관리법 설명도 들을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경로당, 복지관은 송파구보건소 구강보건실로 문의하면 된다.

서강석 송파구청장은 “기대수명 연장으로 치아 관리 기간이 길어지고 있어 관련 보건서비스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며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수요자 중심의 건강증진 서비스 개발에 더 힘쓰겠다”고 전했다.

전북제일신문  webmaster@jbjnew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제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