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주시
전주시의회 행정위, 야호학교 현장 활동 전개야호학교 찾아 운영 상황 점검 및 시설 현황 확인

전주시의회 행정위원회가 18일 야호학교에서 현장 활동을 펼쳤다.
정섬길 위원장을 비롯한 행정위원회 의원들은 인후동에 위치한 야호학교 본관을 찾아 청소년 자치프로젝트, 야호전환학교 등 프로그램의 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문제점이나 지원이 필요한 사항은 없는지 시설을 둘러봤다.
야호학교는 청소년들이 스스로 자신이 하고 싶은 것에 대해 생각하고 배울 수 있도록 돕는 전주형 창의교육 모델로 야호학교 본관은 지난 2021년 개관해 2022년까지 7,600여명의 청소년들이 활동에 참여해왔다.
정솜길 위원장은 “야호학교가 전주시 청소년들의 전인교육에 큰 역할을 해주고 있어 감사한 마음”이라며 “원활한 운영이 이뤄질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조세형 기자  chosh647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세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