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무주군
무주군, 전통시장 활성화 나선다10~30% 할인해주는 동행세일 등 진행
   
▲ 무주군청사전경(사진=무주군)
무주군이 추석을 앞두고 관내 전통시장과 무주사랑 상품권 이용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무주군은 누리집을 비롯해 군청과 각 읍면의 LED 전광판, 안내문 등 각종 매체를 활용해 추석 명절 전통시장 이용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또 무주군을 비롯한 관내 기관 사회단체, 기업을 대상으로 전통시장을 이용할 때나 명절선물 구입 시 무주사랑 상품권을 활용해줄 것 등을 강조하고 있다.

이와 함께 무주사랑 상품권 구입 혜택과 구입처, 1인당 구입 가능 금액등도 상세히 공유하고 있다.

오는 21일과 22일에는 무주반딧불시장에서 대대적인 ‘동행세일’ 행사를 진행한다.

지난 16일에도 진행이 됐던 이번 행사는 위축된 소비심리를 완화해 시장 이용을 활성화시키고 침체된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취지에서 추진하는 것으로 무주시장상인회와 문화관광형시장육성사업단이 공동 주관한다.

무주군에 따르면 동행세일 기간에는 무주반딧불시장 내 각 점포에서 10~30% 할인된 가격에 물건 구입이 가능하다.

22일에는 총 3백만원 상당의 상품이 걸린 행운권 추첨 행사도 진행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무주군청 산업건설국 이종현 국장은 “각 읍면 전통시장이 결국은 무주 지역의 경제 흐름을 좌우하는 심장부라는 생각으로 전통시장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전통시장 이용이 가계경제도 살리고 지역경제도 살리는 길이라는 것을 군민 모두가 공감하고 시장을 지속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대책 마련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무주군은 오는 21일 무주반딧불시장, 25일에는 안성덕유산시장, 27일에는 설천삼도봉시장에서 시장상인회와 무주양수발전소, 농협 등 관계자들과 함께 물가안정 캠페인을 병행한 추석맞이 장보기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동성 기자  termi777@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