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임실군
임실군의회 김정흠 의원 “무상버스 도입 제안”

임실군의회 김정흠(가선거구) 의원은 지난 20일 제326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임실군 무상버스 도입을 제안했다.

김 의원은 “해외에서는 이미 50년 전부터 무상 대중교통 서비스를 시행하여 현재 100여 개 국가에서 무상 대중교통을 도입하였으며, 유럽에서는 노인, 청소년, 학생, 실업자 등을 대상으로 무상 대중교통이 보편화되어가는 추세이다.”며, “국내에서는 경기 안산과 화성, 강원 정선, 전남 신안, 경북 청송 등에서 무상 대중교통을 시행 중으로 현재 임실군 버스 이용객의 80%가 노인, 청소년 등 교통취약계층임을 감안하면 단일요금제로 운영 중인 버스요금 체계를 무상버스로 전환하여 임실군민의 이동권을 향상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매년 버스운송회사에 30억 원이 넘는 금액을 지원하는 이유는 교통복지를 통한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있다.”며, “무상버스 도입으로 교통서비스 향상,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공동체 활력 제고, 기후 위기 대응, 고령운전자 대중교통 이용 촉진으로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하며, 임실군이 무상버스 도입에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촉구했다.

최경수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