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남원시
남원시,8월 말까지 반려동물 등록 자진신고 기간 운영
   
▲ 남원시,8월 말까지 반려동물 등록 자진신고 기간 운영

남원시는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반려동물 등록 자진신고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동물보호법에 따라 반려를 목적으로 기르는 2개월령 이상의 개는 반드시 동물등록을 해야 한다.

동물등록은 관내 지정된 위탁 동물병원에서 할 수 있으며 이미 등록을 했더라도 반려견의 소유자, 소유자 주소·전화번호, 반려견의 상태 등 변경사항이 있는 경우 남원시청 축산과 또는 동물보호관리시스템을 통해 변경·신고해야 한다.

동물등록을 하지 않으면 100만원 이하, 변경된 정보를 신고하지 않으면 5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각각 부과되지만, 자진신고 기간 내에 신규로 등록하거나 등록정보를 변경할 경우에는 과태료가 면제된다.

시는 자진신고 기간이 종료되는 9월 1일부터 한 달간 반려견 출입이 많은 지역 내 공원 등을 중심으로 동물등록을 집중단속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아직 동물등록을 하지 않은 소유주는 동물등록 자진신고기간 내에 반드시 등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대수 기자  sam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