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유기상 고창군수 후보 "불공정 여론조사 진실 드러나는 듯해 유감"

- 선거운동기간 하루에 1%씩 지지율 올릴 각오

- 15% 이상의 압도적 승리로 군민의 성원 보답

<출처 : 전주 MBC>

유기상 고창군수 후보 선거사무소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7일 간격으로 진행되었던 여론조사의 결과가 14% 차이를 보였다"며 "어떻게 일주일 사이에 여론의 추이가 14%가 나는지 쉽게 이해하기 어렵고 지난 12일 기자회견에서 제기했던 ‘불공정 여론조사’, ‘여론왜곡’이 사실상 진실로 드러난 것 같아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출처 : 전주 MBC>

이어 “공교롭게도 이와 비슷한 여론조사가 2월 13일에도 발생하였는데 ‘우연이 반복되면 필연’이 되는 일이 고창에서 일어나 안타깝고 군민들을 우롱하고 기만하는 처사라 생각한다”며 “이는 특정 학생에게만 답안지를 알려주고 대학에 입학시키는 경우와 같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유 후보 선거사무소에서는 반복된 여론왜곡 의심 정황과 결과에 대해 다음과 같이 주장하고 있다.

▲ 각각 문제시되는 여론조사는 전북 14개 시군 합동 여론조사 1주일 전에 실시

▲ 여론조사 예정일을 특정 후보는 알고 유기상 후보는 사전에 모른 채 실시

▲ 여론조사일 전에 성명불상 유령폰으로 비방문자 살포

▲ 다자대결 결과가 동일하게 15%대 차이

▲ 그 다음 주 14개 시군 합동 여론조사 결과 동일하게 1%대 차이

유 후보는 “4년 전 민선 7기 선거에서도 각종 여론조사에서 25% 이상 격차로 뒤지고 있었지만 군민들의 선거혁명으로 개표결과 3% 앞서 당선의 영예를 안았다”고 강조하며 “투표일까지 보름도 채 남지 않은 기간 동안 하루에 1%씩 지지율을 올릴 각오로 열심히 선거운동하여 15% 이상의 압도적 승리로 군민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강성일 기자  hrp5600@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송이분 2022-05-21 20:24:00

    유기상군수님 승리만 남았습니다.
    상대후보측에서 돈 선거? 유기상군수님 자체가 깨끗하답니다.
    흉이 없는게 단점.장점입니다.
    당보고 선거 하는때는 이미 지났습니다.
    고창군민들 똑똑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