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부안군 서근원 팀장, CCTV통합관제센터 운영 공로 행정안전부 장관상
   
▲ 부안군 서근원 팀장, CCTV통합관제센터 운영 공로 행정안전부 장관상

부안군 안전총괄과 서근원 생활안전팀장이 부안군 CCTV통합관제센터 효율적 운영을 통한 국민생활안전 확보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서근원 팀장은 CCTV통합관제센터 팀장으로 근무하면서 한국판 뉴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을 통해 112·119 종합상황실과 현장출동 경찰·소방관이 각종 사건·사고 발생시 군 700여대의 CCTV 영상정보를 연계해 위급상황에 대한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했다.

또 도시재생 생활밀착형 스마트기술 서비스 구축, 방범용 CCTV 설치, 사회적 약자를 위한 안전한 밝은 거리 조성, 마을 CCTV 설치 등을 추진해 군민들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안전한 도시기반을 마련했다.

CCTV통합관제센터는 관제요원 11명과 경찰관 1명이 4조 3교대로 365일 24시간 관제 중으로 관내 생활방범, 산불감시, 범죄차량 추적, 어린이 보호 등의 목적으로 설치된 700여대의 CCTV를 관제센터에서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해 각종 사고 및 범죄의 예방·대응 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부안경찰서로부터 각종 사건·사고 해결에 공로를 인정받아 총 12건의 감사장을 관제요원들이 받았다.

서근원 팀장은 “CCTV통합관제센터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사람중심의 도시안전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영상정보 보호체계 개선, 지능형 관제 도입 등 주민들의 안전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정우 기자  jbjb0153@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