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완주군사회복지사 모금행사 열어 라면 나눔완주자활센터 푸드뱅크와 손잡고 천박스 전달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완주군사회복지사들이 모여 따뜻한 선행을 실천하여 감동을 주고 있다.

9일 완주군에 따르면 완주군사회복지사협회(회장 임평화)는 최근 라면 1000박스를 전달해왔다. 

이 라면은 완주지역자활센터 기초푸드뱅크와 함께 완주군 사회복지사협회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로하고자 라면 모금 행사를 실시해 모아진 물품으로 감동을 더하고 있다.
 
전달식에는 완주군사회복지사협회 회장 임평화, 부회장 김진왕, 부회장 이경국, 운영위원 김정은이 참여했으며, 기탁 받은 물품은 각 읍면 저소득계층에게 전달됐다. 

임평화 완주군사회복지사협회장은 “사회복지사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기 위해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어려운 시국에 보탬이 되는 사회복지사분들에 힘입어 행복한 완주를 만들어 가는데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완주군사회복지사협회는 사회복지사들로 구성돼 있으며, 다양한 봉사 실천으로 함께 살아가는 따뜻한 지역을 만들어 가는데 중심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완주지역자활센터는 기초푸드뱅크사업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다양한 식품과 물품을 기탁받아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사업을 꾸준히 실천해오고 있다.

김종채 기자  haram7895@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