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한국 좋아요’ 전 세계 한류 팬 한자리에‘한류 큰잔치’ 유튜브 생방송 성황리에 열려
   
▲ ‘한국 좋아요’ 전 세계 한류 팬 한자리에
외국인들이 자신들의 시각으로 대한민국을 바라보고 직접 만든 한국문화 콘텐츠를 전 세계 한류 팬들과 함께 공유하며 우수작을 시상하는 자리가 열렸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11월 23일 오후 6시, ‘한류 큰잔치’를 열고 이를 코리아넷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올 한 해 동안 해문홍에서 진행했던 ‘토크토크 코리아 공모전’, ‘코리아넷 명예기자단’, ‘외국인 한국홍보 전문가’ 등의 사업을 통해 전 세계에서 보낸 한류 콘텐츠를 소개하고 우수 작품과 활동자를 선정해 발표했다.

‘토크토크 코리아 공모전’ 에서는 외국인의 시선으로 본 한국의 문화적 강점을 차분히 설명한 악셀 페르난데스 씨의 작품 등, 7개 주제 분야별 우수 작품을 발표했다.

‘코리아넷 명예기자단’에서는 영화 ‘소리꾼’을 보고 자신의 인생과 예술에 대한 가치관을 기사로 쓴 누르한 무함마드 다마르다시 씨 등 우수 명예기자단 11명을 선정했다.

‘외국인 한국홍보 전문가’ 부문에서는 해문홍의 한국 홍보영상 제작 교육을 마친 후 한국의 과거와 현재 음악을 춤으로 표현한 카트리나 노블 씨 등의 우수 영상 콘텐츠와 제작 인터뷰를 한국 문화를 사랑하는 전 세계인들과 공유했다.

아울러 케이팝 그룹 에이티즈와 국악인 고영열의 축하 공연과,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마음을 서로 소통하며 치유하자는 메시지를 담은 드론쇼가 펼쳐져 행사 분위기를 뜨겁게 만들었다.

세계 각국에서 참여한 한류 팬 2만 3천여명은 댓글 창을 통해 영어, 스페인어, 아랍어 등 다양한 언어로 실시간 소통하며 행사를 즐겼다.

80여 분간 진행된 유튜브 생방송에는 평균 5899명이 동시 접속했고 조회 수는 23,709건을 기록했다.

해문홍 박정렬 원장은 “코로나19로 서로 떨어져 지낼 수밖에 없는 어려운 시기에 전 세계인들이 한국 문화 콘텐츠로 서로 공감하고 위로할 수 있었던 매우 의미 있는 행사였다”고 밝혔다.

전북제일신문  webmaster@jbjnew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제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