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완주군 삼례읍 새마을부녀회 “사랑을 버무려요”3일간의 사랑의 김치 나눔 훈훈한 감동 선사

완주군 삼례읍 새마을부녀회(회장 성순자)가 사랑의 김장김치 나눔 행사를 가졌다.

19일 삼례읍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17일부터 이날까지 3일 동안 부녀회원 60명이 김장행사를 열었다. 성순자 부녀연합회장 등 부녀회원은 나눔 문화 확산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김장김치 1000포기를 직접 담가 독거노인, 장애인 등 관내 소외계층 400여 세대에 전달했다.

삼례읍 부녀회원들은 재료손질부터 배추절임, 양념 버무리기, 포장까지 꼼꼼히 챙기고, 지역소외계층 가정을 방문해 김치를 전달하며 안부를 물었다.성순자 삼례읍부녀연합회장은 “추운 겨울철을 앞두고 작은 정성이지만 따뜻한 마음이 전달돼 소외되는 주민 없이 읍민 모두 행복한 겨울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김동준 삼례읍장은 “바쁜 와중에도 코로나19 등으로 지친 우리 이웃을 위해 애써준 회원 분들께 감사드리며, 우리 지역에 나눔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주민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례읍 새마을부녀회는 매년 겨울철 김장김치 나눔과 환경정비, 반찬봉사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며 지역 나눔행사에 솔선하고 있다.

김종채 기자  haram7895@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