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전북농협, 마을길 청소·음향기기 전달코로나로 지친 농촌마을에 문화 활동지원

 전북농협은 15일 부안군 동진면 운산마을을 찾아 마을길 청소 등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마을 어르신들을 위해 준비한 음향기기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전달식은 코로나19 전염병의 장기화로 지쳐있는 농업·농촌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 문화 활동지원의 일환으로 바깥활동이 어려운 마을 어르신들에게 즐거움을 주기 위해 마련한 행사이다.

 운산마을은 2016년 ‘또 하나의 마을 가꾸기 운동’을 통해 전북농협과 자매 결연을 맺은 마을로 전북 농협 임직원과 마을주민이 지속적으로 교류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박성일 본부장은“코로나19 여파로 모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농촌마을주민들이 지금의 어려움을 슬기롭고 건강하게 극복하길 바란다”며“자매결연 마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방안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형권 기자  phk577@empa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