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농업인행복콜센터로 주거환경 개선 실시봉동농협 관내 돌봄 대상 어르신댁

 전북농협과 봉동농협은 15일 완주군 봉동읍에 거주하는 돌봄대상자 어르신댁 2곳에 노후 주택으로 오래되고 훼손된 세면대, 변기, 비가림 판넬 설치 등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은 주택 노후화로 생활의 불편을 겪고 있는 어르신과 다문화 가정에서 농업인 행복콜센터로 상담⦁접수해 현장지원단의 실사를 통해 지원을 결정했고 농협직원들과 농촌현장지원단 자원봉사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봉동읍에 거주하는 김모(80)어르신은“오래되고 부서져 사용이 불편했던 세면대와 변기를 교체해주고 눈이 침침해 잘 안보였는데 오래된 집안의 전등을 모두 교체해줘 이제는 밝게 지낼 수 있게 됐다”며“농업인행복콜센터를 통해 지원도 받고 농협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을 받을 수 있어 행복하다”고 감사에 마음을 전했다.

 봉동농협 김운회 조합장은“농촌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인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홀몸 어르신들과 다문화 가정 등 취약계층에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농업인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형권 기자  phk577@empas.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