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읍시
JCI 정읍 청년회의소, 정우면 양지마을에 ‘온정의 손길’
   
▲ 정읍시청
정읍시 정우면 양지마을 주민들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끊임없이 이어지며 지역사회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JCI 정읍 청년회의소는 지난 14일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양지마을 주민들을 위해 생수 100박스와 라면 30박스, 로스팜 30박스, 소독젤 100개, 소독티슈 4,000장 등 500만원 상당의 구호 물품을 전달했다.

이번 나눔 물품은 코로나19로 인한 이동 제한 조치에 적극 협조하고 있는 양지마을 주민들을 위해 전북지구JC와 하이트진로의 협찬으로 마련됐다.

정읍 청년회의소 이태우 회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정읍 청년회의소는 지역사회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적극적으로 찾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유진섭 시장은 “보내주신 구호 물품과 그 속에 담긴 따뜻한 마음이 양지마을 주민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양지마을이 하루속히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정훈 기자  samnamilbo@daum.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